GOM's Jeju Life - '사포' 태그의 글 목록

'사포'에 해당되는 글 3건

버려진 홍삼박스로 이런걸? 원목 '핸드드립 스탠드' 만들기 Up Cycling 2015.12.18 15:11


오늘은
 버려진 홍삼박스를 이용한 원목 '핸드드립 스탠드' 만들기 포스팅입니다.
커피를 좋아하시는 분들은 핸드드립 스탠드가 필요할텐데요.
버려진 홍삼박스로 쉽고 간단하게 만들어 보았습니다.ㅎㅎㅎ
자!! ~ 오늘도 남편분들 홍삼박스 들고 팔로뮈~!! 팔로뮈~!!



ㅎㅎㅎ 이제 눈에 아주 익은 홍삼박스가 보이시죠?

제~ 블로그에 자주 등장하는 오브제죠. ㅎㅎㅎ
준비한 홍삼박스에 치수를 재어 표시를 해줍니다.


붉은선 표시와 같이 3등분을 해줄껍니다.
중간 부분만 사용할껍니다. ㅎㅎㅎ


톱으로 표시된 붉은색 부분을 잘라줍니다.


첫번째 부분을 잘라주고요.


두번째 부분도 잘라주었습니다.
이런~ 모습입니다. ㅎㅎㅎ


이제는 홍삼박스 뚜껑을 반으로 자릅니다.


톱으로 반으로 잘랐습니다.
좀 삐뚤해도 폭풍 사포질로 이쁘게 하면 되니까 걱정하지마세요.
반으로 자른 홍삼박스 뚜껑은 드립스탠드의 위부분과 아래부분으로 쓸껍니다.


이런 모양입니다.
이제 그림이 그려지시죠? ㅎㅎㅎ
 


중간에 머그컵을 넣어보니 딱 맞게 들어가네요.


이제 윗부분이 될 반으로 잘린 홍삼박스 뚜껑에 구멍 뚫을 표시를 합니다.


이제 드릴로 구멍을 뚫습니다. ㅎㅎㅎ


절반정도 뚫었네요.


여기 위에 살짝 올려봅니다.


이런 모습입니다. 머그컵과의 위치가 일치하네요.


이제 구멍을 뚫었습니다. 딱~! 맞네요. ㅎㅎㅎ 


이제는 붙이기 전 사포질을 해야겠죠?
폭풍 사포질에 결과입니다. 한번 더 아주 약한 사포로 한번 더 해야합니다. 


밑판도 열심히 사포질을 하였습니다.


아! 모서리 부분이 맞지 않기 때문에 모서리 부분도 딱 맞추어서 사포질을 해야합니다.


최종적으로 맞는지 확인합니다.


컵도 넣어보고요. ㅎㅎㅎ
이제 거의 다 됐습니다. +_+ 


목공 본드로 붙이지만 되지만 좀 더 모던한 느낌을 주기 위해 검은나사에 위부분을 사포로 갈아 고정했습니다.


이런 모습이네요. ㅎㅎㅎ
나사가 없는거 보다 있는게 더 낫죠? 


밑 부분도 같은 방법으로 나사로 고정시키면 됩니다.
 이제 다~! 완성이 되었습니다.


앞부분입니다.


뒷부분입니다.


혹시 나사로 고정하면 잘 안 붙을꺼 같지만 잘 붙습니다.


좀 더 가까이 보겠습니다.
완전히 밀착되었죠? ㅎㅎㅎ 완벽합니다!


완성된 모습니다.
머그컵이 딱 들어가네요.


이제는 아까 남은 자투리 홍삼박스를 가지고 커피가루통을 만들어 보겠습니다.


이번엔 목공풀을 잘려진 부분에 사진과 같이 바릅니다.
그리고 나머지 홍삼박스 자투리를 붙입니다.


목공풀이 마를때까지 기다립니다.


다 말랐습니다. 간단하죠? ㅎㅎㅎ


만들고 나니 세트가 되었네요. ㅎㅎㅎ


이제 만든 핸드드립 스탠드에 드립퍼를 올리고 커피를 내립니다.


높이도 적당한거 같습니다. 커피가 잘 내려오네요.


위에서 본 모습니다.


커피를 다 내렸습니다.
딱 머그컵으로 한잔 분량이네요.
  


오늘 커피를 내린 도구입니다. 간단하죠?


위에서 본 모습입니다.
남은 커피찌꺼기는 커피가루통에 담았습니다.


다쓰고 남은 커피가루가 마르면 또 다른곳에 활용하거나 이대로 거실 방향제로 써도 무방합니다.
커피를 좋아시는 분들에게 돈 안 들이고 만들 수 있는 곰스의 딱 맞는 맞춤형 '핸드드립 스탠드 만들기'였습니다.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 완성된 모습만 보면 홍삼상자로 만드신 것을 믿기 힘들 지경입니다. 전문 업체에서 만든 기성품으로 내놓아도 사고 싶을 정도네요. 솜씨가 놀랍습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버려진 홍삼박스로 이런걸? 원목 칫솔걸이 만들기 Up Cycling 2015.11.17 15:25


오늘은
 버려진 홍삼박스를 이용한  칫솔걸이 만들기 포스팅입니다.
칫솔을 화장실에 컵이나 아무렇게 방치해 놓으신 분들이 많은데요.
버려진 홍삼박스로 한방에 해결했습니다. ㅎㅎㅎ
자!~ 오늘도 남편분들 홍삼박스 들고 팔로뮈~!! 팔로뮈~!!



뚜껑을 떼고 미리 칠해서 말려놓은 홍삼박스를 가지고 왔습니다.

2015/11/01 - [남편 9 단] - 버려진 홍삼박스로 이런걸? 영수증 정리함 만들기 만들때 보셨죠? ㅎㅎㅎ


우선 칫솔을 넣기 위한 구멍을 만들기 위해 자를 가지고 치수를 잽니다.


이렇게 눈금으로 몇개의 칫솔이 들어갈지를 표시를 합니다.


왼쪽에 4개는 칫솔이 들어갈 자리고 오른쪽에는 치약이 들어갈 자리를 표시합니다.


집에 있는 드릴을 사용할때가 왔네요. ㅋ
전 보링비트 16으로 구멍을 뚫었습니다.


한쪽에 구멍이 이렇게 뚫립니다.


표시해 둔 구멍에 맞추어 차례로 뚫어줍니다.


다 뚫었습니다. ㅎㅎㅎ 생각보다 힘드네요.

칫솔을 바치고 있어야 할 부분도 드릴로 홈을 파 줍니다.



치약을 넣을 부분은 두개의 홈부분을 길게 칼로 그어서 넓게 파줍니다.



드디어 칫솔걸이가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먼가 있어보이나요?


노력의 결과물입니다. ㅎㅎㅎ


이제 까칠한 부분을 사포로 열심히 다듬습니다.
역시 작업의 완성은 사포질이죠. ㅎㅎㅎ 이제는 깔끔해 보이시죠?


칫솔과 치약을 넣어보았습니다.
딱맞게 다 들어가네요. 생각보다 이쁩니다. ㅎㅎㅎ


정면에서 봐도 이쁘네요. ㅎㅎㅎ


그 다음 나무의 부식을 막기 위해 바니쉬를 발라줍니다. 


이젠 걸이를 만들어야겠죠?
평소에 안 버리고 모아둔 캔고리를 준비합니다.


이렇게 뒤에 똭 !!! 붙였습니다.
캔고리가 여러므로 쓸만하네요.



양쪽으로 캔고리를 단 모습입니다.


왼쪽에 단 모습입니다.


이번엔 오른쪽에 단 모습입니다,


드디어 완성되었습니다. 이제 화장실에 걸기만 하면 되네요.

버려진 홍삼박스로 칫솔을 위생적으로 정리 할 수 있습니다.
이상~!! 곰스의 홍삼박스로 원목 칫솔걸이 만들기였습니다.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 까칠양파 | 2015.11.18 14:57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오호~~ 백점 아니 만점을 드리고 싶네요.
    기성품보다 훨씬 좋은데요.
    특히 캔 뚜껑이 이렇게 멋진 고리가 되다니, 놀랍습니다.
    요즘 가구 만드는 거에 관심이 많은데, 곰스님한테 배워야겠네요.ㅎㅎ

  • 영도나그네 | 2015.11.18 17:0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역시 곰스님은 재활용품을 이용해서 가정의 소품을 만드는 남다른
    손재주가 많은것 같습니다..
    일상에 큰도움이 될수 있을것 같구요...
    항상 좋은 시간 만들어 가시길 바라면서...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대나무로 이런걸? '점토(도자기) 조각칼' 만들기 Up Cycling 2015.09.24 14:52



오늘은 대나무로 점토 조각칼 만드는 방법을 포스팅합니다.
!~ 오늘도 남편분들 대나무를 들고 팔로뮈~!! 팔로뮈~!!


주위에 도자기 만드시는분 있는지 잘 찾아보세요~!



 !~ 대나무를 하나 구해야겠죠?


 대나무가 더러워서 한번 씻었습니다. 이제 쫌 깨끗하네요. ㅎㅎㅎ

 
이젠 크기에 맞게 잘라주어야겠죠? 자~! 톱을 들고 스싹스싹~!

 
크기에 맞게 잘랐습니다.

 
이젠 대나무를 반으로 가릅니다. 전 낫으로 가르겠습니다. ㅎㅎㅎ

 
망치로 한방치니 쑥 들어가네요.! 쩌억~쩌억~ 갈라집니다.


반으로 갈린 대나무입니다.


여기서 같은 방법으로 또 반을 가릅니다.

 
1/4 등분이네요.

 
조각칼을 만들려면 최대한 평면을 유지해야합니다.
점선 밖으로는 다 깍아내겠습니다.


대나무 양끝 곡선 부분을 칼로 깍아냅니다.


깍고 나니 이런 모습입니다.
이제 첫번째 보이는 조각칼을 만들꺼예요~!



깍은 대나무를 세워서 양쪽을 조금씩 깍아 들어갑니다.


손잡이 부분과 칼이 시작하는 부분을 만듭니다.


만드는 조각칼 앞에 대각선으로 짤라 칼날을 만듭니다.

 
앞부분을 대각선으로 자르니 칼 같이 보이나요?

 
앞뒤로 다듬으니 조금씩 조각칼이 완성되어 갑니다.

 
칼날의 모양을 잡아주기 위해 사포로 둥글게 갈아줍니다.

 
칼날 옆면도 갈아줍니다.



 사포로 날을 가니 잘 갈립니다. 스싹~! 스싹~!

  
조각칼을 뒤집으니 이런 모양이네요.

  
사포로 조각칼 전체를 다듬어줍니다.

 
대나무로 만든 점토 조각칼이 완성되었습니다.
ㅎㅎㅎ

 
두번째꺼도 한번 볼까요?
.

 
 두번째 조각칼은 다른 조각칼에 비해 얇습니다.
 만들고 보니 꼭 아이스크림 스푼같네요 ㅎㅎㅎ

 
총 6종의 점토 조각칼을 만들었습니다.
큰 대나무를 잘라 통으로 만드니 멋지네요. ㅎㅎㅎ
사실 어머니께서 도자기를 만드십니다.
오래전 부터 대나무로 조각칼을 만들면 단단하고 탄력성이 좋다고
만들어 달라고 하셨는데 이제야 만들게 되네요.
 아들이 만들어줬으니 이제 어머니의 멋진 작품이 나올꺼 같습니다.
ㅎㅎㅎ
이상!! 곰스의 대나무로 만든 점토 조각칼 만들기였습니다.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 Gilee | 2015.09.24 18:3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어머니께서도 제주도에 계신건가요? 제주에서 도자기라... 굉장히 신기하고 뭔가 운치있네요+_+ 도자기칼을 써본건 아닌데 사진 보면서 옛날 국민학교때 판화 만든다고 조각칼 샀던 생각이 잠시 떠올랐습니다 ㅋㅋ

    • Kim Louis | 2015.09.24 20:26 신고 | PERMALINK | EDIT/DEL

      어머니는 부산에 계십니다. ^^
      집뒤에 큰 대나무밭이 있어서요. 만들어보았습니다. ㅎㅎㅎ

    • Gilee | 2015.09.24 20:41 신고 | PERMALINK | EDIT/DEL

      큰 대나무밭... 아 .. 너무 좋네요 ㅠ
      이제 팬더곰 몇 마리만 키우시면 완전체가 되는겁니다. ㅋㅋ

  • 대나무를 깎아 조각칼을 만드시다니! 곰스님의 정성과 손재주에 감탄했어요. 어머님께서 멋진 아드님을 두셨네요.

    • Kim Louis | 2015.09.24 20:29 신고 | PERMALINK | EDIT/DEL

      어머니께서 저에게 주문한 점토조각칼은 단순한거였는데 만들다 보니 그냥 여러종류로 만들어지더라고요. ㅎㅎㅎ

  • Kim Louis | 2015.09.24 20:51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Gilee : 큰 대나무밭... 아 .. 너무 좋네요 ㅠ
    이제 팬더곰 몇 마리만 키우시면 완전체가 되는겁니다. ㅋㅋ

    곰스 : 완전체가 되기 위해 중국가서 팬더곰을 사와야 할까요? ㅎㅎㅎ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