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 4

비오는날 걷는 바람같은 여유 '올레길19코스'

오늘은 비오는 날 걷는 바람같은 여유, 제주올레길 19코스를 포스팅합니다. 조천만세동산을 시작으로 김녕서포구까지 19.2km 걸음으로(6~7시간)거리입니다. 비오는 날 걷는 올레길은 어떨까요? 자! 이제 같이 출발해 볼까요? 비오는 날이라서 그런지 춥고 배고프네요. ㅎㅎㅎ 올레19코스의 시작 조천만세동산입니다. 아! 올레19코스는 함덕해수욕장 말고는 밥먹을때가 없어요. 먹을 도시락은 미리~미리 준비해가세요. 비오는 날 걷는 올레길도 참 아름답습니다. 온 세상이 어둡지만 선명하게 가지가지 마다 맺힌 빗물은 초롱초롱합니다. 여기저기 꽃도 활짝 피었습니다. 걷다보니 바다도 보입니다. 비오는 날 치고는 바람도 안불고 잔잔하니 너무 조용한 바다입니다. 비오는 날 걸으니 주위에 사람이 없고 오리만 지나다닙니다. ㅎ..

Jeju Olle 2017.06.05 (1)

이타미 준… 제주 비오토피아, '바람, 물 미술관'

오늘은 재일교포 건축가 이타미 준이 설계한 미술관을 포스팅합니다. 이타미 준이 제주에 설계한 대표적인 건물은 서귀포시 안덕면에 위치한 방주교회입니다. 물 미술관에서 하늘을 보고 찍은 사진입니다. 비가 올 날씨라서 구름이 상당히 묘합니다. 비오토비아에는 바람,물,돌,두손 미술관이 있습니다. 저희는 비오토피아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하고 이타미 준 미술관으로 향했습니다. 미술관을 보려고 레스토랑에서 밥을 먹은거죠 ㅎㅎㅎ 비오토피아 타운 하우스를 지나다보면 조경이 굉장히 잘 되어 있음을 느낍니다. 공원이 따로 없네요. 비오토피아가 개인사유지라 레스토랑,호텔 이용고객말고는 출입을 못합니다. 미술관을 보러온 관광객 말고는 주위에 사람이 안보이네요. 굉장히 조용합니다. 바람 미술관입니다. 멀리서 보면 그냥 창고 같이 ..

Museum Tour 2015.09.03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