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s Jeju Life - '함덕서우봉' 태그의 글 목록

'함덕서우봉'에 해당되는 글 2건

비오는날 걷는 바람같은 여유 '올레길19코스' Jeju Olle 2017. 6. 5. 16:27



오늘은 비오는 날 걷는 바람같은 여유, 제주올레길 19코스를 포스팅합니다.
조천만세동산을 시작으로 김녕서포구까지 19.2km 걸음으로(6~7시간)거리입니다.
 비오는 날 걷는 올레길은 어떨까요? 
자! 이제 같이 출발해 볼까요?




비오는 날이라서 그런지 춥고 배고프네요. ㅎㅎㅎ
올레19코스의 시작 조천만세동산입니다.
아! 올레19코스는 함덕해수욕장 말고는 밥먹을때가 없어요.
먹을 도시락은 미리~미리 준비해가세요.



비오는 날 걷는 올레길도 참 아름답습니다.
온 세상이 어둡지만 선명하게 가지가지 마다 맺힌 빗물은 초롱초롱합니다.



여기저기 꽃도 활짝 피었습니다.



걷다보니 바다도 보입니다.
비오는 날 치고는 바람도 안불고 잔잔하니 너무 조용한 바다입니다.



비오는 날 걸으니 주위에 사람이 없고 오리만 지나다닙니다. ㅎㅎㅎ
 



비오는 제주풍경을 구경하다보니 벌써 함덕까지 왔네요.
안개속에 묻혀있는 저곳이 좀 있다 올라갈 곳입니다.
역시! 개미 한마리 안보이죠? ㅎㅎㅎ
정말 조용하게 걷고 싶다면 비오는 날을 추천합니다.



서우봉 입구에 적혀있는 문구입니다.
"당신이 있어서 아름다운 세상"
지금은 "비오는 날이 있어서 아름다운 세상"이네요.



오늘은 서우봉을 오르니 저멀리 함덕해수욕장이 보입니다.
비가 오는데도 바다색은 여전히 아름답습니다.



비가 오니 여기저기 달팽이 많이 보이네요.



도시에선 보기 힘든 달팽이입니다.
오랜만에 보니 이쁘네요.



비에 흠뻑 젖은 야생화도 보입니다.



서우봉 정상을 향하여 올라가고 있습니다.
날씨만 좋으면 전망이 장난 아니겠어요. 전망이 시원합니다.



가파른 서우봉을 내려오니 황금빛 보리밭이 저를 반깁니다. 



여태껏 보이지 않던 올레꾼이 보입니다. 반갑기까지 합니다.
아는체라도 할까봅니다. ㅎㅎㅎ



돌담위에 다육이가 자라고 있습니다.
제주도는 왜이리 이쁜것들이 많을까요.
 



북촌북길에 있는 어촌입니다.
여기에도 조용~조용~합니다.



어쩜! 마을안에 있는 바닷물이 이렇게 맑을까요?



동네골목을 걸으니 누가 비오는 날 고양이를 그려놨네요.
딱! 제 모습 같습니다. 고양이 인상 보이시죠?




비가 좀 멈춘듯 합니다.
풍력발전기도 멈추어 있네요.



지나다 말도 구경합니다.
 말도 비에 흠뻑 젖었습니다. 안뇽~! ㅎㅎㅎ





올레길을 걷다 가끔 난코스도 만납니다.



이제는 숲길입니다.
피톤치드와 초록색 식물냄새가 진동을 하네요. 좋습니다!




이름모를 식물들에 빗물에 알뜰히 맺혀있습니다.



이쁜 야생화도 한가득입니다.



동네 여기저기 황금색 물결이 가득가득합니다. 



비오는 날은 올레표지판까지 감성적으로 보이는 날입니다. 



돌담뒤로 보이는 파밭입니다.


오늘은 생각보다 바람이 불지 않았는데 지난 밤의 흔적이 보입니다.
조용한 올레길을 걷고 싶다. 혼자만의 생각의 여유를 즐기고 싶다 하시는분들에게 비오는 날 올레길을 추천합니다.
비가와도 제주는 갈 곳이 많은 곳입니다. 비가와도 야외로!! 고고고!!
이상! 비오는 날 걷는 바람같은 여유 '올레19코스'포스팅이었습니다.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제주 함덕에서 무슨일이? 비에 몸을 맡기며 다같이 춤을... Daily Life 2016. 7. 16. 01:05



제주 함덕해수욕장은 언제부터인가 여름철만되면 축제가 가득한 해변으로 바뀝니다.
각종 밴드들이 펼치는 공연과 춤으로 매년 함덕해변을 뜨겁게 달구고 있죠.
오늘은 함덕해변에서 펼쳐진 제2회 줌바(Zumba) 페스티벌 포스팅입니다.

 


저앞에 보이는 무대가 오늘 공연할 무대입니다.
시작 1시간전 음악이 나오는 리허설 무대를 사람들이 바라보고 있습니다.


전광판에 불이 들어오자 사람들이 하나둘 자리를 잡습니다.
저도 자리를 잡았습니다. 한가운데로 ㅎㅎㅎ


드디어 시작과 함께 디제이가 분위기를 업!업!업!
슬슬 워밍업으로 앉아있던 사람들을 손짓으로 모두 스텐업! 시킵니다.
고!~~고!!

 

댄스팀과 같이 짱구도 신나서 따라합니다.
라틴음악의 비트가 강하게 귀를 때리네요.

 

어린아이도 줌바를 따라합니다.  으샤~! 으샤~!
 


뒤에서 보면 가만히 있는거 같지만 다들 댄스팀을 따라 춤을 추고 있습니다.

 


라틴음악에 몸을 맡기며~ 빠빰~빠바빰~!! 

 

 

무대 위 댄스팀도 밑에서 따라하는 사람들도 다들 즐거워합니다.


댄스팀의 무대는 정말 정열적입니다.
비가 부슬부슬 오는데도 전혀 상관안합니다.

 


댄스팀과 사람들이 음악과 댄스로 혼연일체를 이루네요.

 

중간중간 외국인도 많이 보입니다.
역시! 춤과 음악은 국경을 초월합니다. ㅎㅎㅎ

 

 

비가 내리는대도 아랑곳하지않고 열정적으로 춤을 추는 댄스팀이 멋있습니다.


댄스팀을 따라 비가 오는데 자리를 비우지 않고 춤을 따라 추는 사람들도 멋있습니다.

저녁 7시에 펼쳐진 줌바페스티벌 음악과 춤이 하나가 되는곳!!
여러분도 동참하는게 어떨까요? 이상! 곰스의 함덕에서 무슨일이?포스팅이었습니다.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