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s Jeju Life - '겨울' 태그의 글 목록

'겨울'에 해당되는 글 3건

한창 겨울무우 수확중인 제주 한동리 무우밭 Today's Photo 2015. 12. 10. 00:54


한동리. 2015 © 곰스

  • 『방쌤』 | 2015.12.10 14:51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전혀 겨울같이 생각되지 않는 풍경이네요~
    제주 겨울무는 처음 보는것 같아요^^ㅎ
    늘 제주,,하면 한라봉이랑 귤만 생각했거든요ㅎ

    • Kim Louis | 2015.12.18 23:53 신고 | PERMALINK | EDIT/DEL

      제가 무우살려고 이거 몇개만 파세요. 이랬더니
      밭에 널려있는 파지 주어가라고 해서 무우3개 얻어왔어요. ㅎㅎㅎ
      무우맛이 시원하니 하나도 안 맵더라고요.^^ 최곱니다.

  • 영도나그네 | 2015.12.16 16:29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제주의 풍성한 겨을풍경을 이렇게 볼수 있었군요..
    이곳에서 생산된 무우들이 부산의 농산물 도매 시장에서도 만날수 있답니다..
    오늘도 좋은 시간 되시기 바라면서..

    • Kim Louis | 2015.12.19 00:10 신고 | PERMALINK | EDIT/DEL

      겨울풍경에도 이렇게 '풍성한'이라는 단어가 들어가니 겨울이 따뜻하게 느껴집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제주에 이런곳이! 겨울에만 볼 수 있는 장관… '신천목장' Jeju Attraction 2015. 12. 8. 14:11


오늘은
 겨울 제주에서만 볼 수 있는 풍경, 황금색 물결이 장관인이 '신천목장' 포스팅입니다.
올레 3코스로 영화와 CF 촬영으로 유명한 곳입니다.
자~! 출발해볼까요. 고고고고~!!



신천목장앞에 들어서면 안내문이 크게 눈에 들어옵니다.
개인사유지로 관광객의 출입을 삼가하며, 옆쪽 해안가 올레길을 이용해 달라는 문구가 있습니다.
목장이 다가오자 감귤향이 바람결에 실려옵니다.
목장안으로 펼쳐지는 황금색 물결의 장관은 우와~! 눈을 땔 수가 없었습니다.


온 세상이 귤피로 물든 느낌입니다.
맨아래 부터 말려져가는 색의 차이를 보여줍니다.
맨위가 덜마른 상태고 아래로 내려오면서 마른 상태입니다.
감귤색이 그림물감의 글라데이션을 보는 듯 합니다.


귤피 너머로 수평선이 보입니다.
바다의 파란색과 감귤 껍질의 주황색이 정말 아름답습니다.
 코로 전해지는 바다향과 감귤의 향까지 정말 환상적입니다. 



귤피 말리는 작업장마다 번호판이 있습니다.


귤피은 해풍을 맞아 정말 맛깔나게 마르고 있습니다.
정말 꼬들꼬들해 보이죠? ㅎㅎㅎ


이 장면 어디서 본 듯하지 않습니까?
모세의 기적이라고도 하지요. ㅎㅎㅎ
감귤껍질로 바다를 가른 기분입니다.



목장길 따라 작업 하시는 분들이 다른 작업장을 향해 걸어가고 있습니다.


다 말린 귤피를 걷고 있는 작업자분들입니다.
바다에 해산물이 가득 담긴 그물을 당기는 모습 같습니다. 


저 멀리서 또 다른 귤피를 걷고 있는 모습니다.


해풍에 잘 마르고 있는 귤피입니다.
정말 평화로운 모습이네요.
 


신천목장의 겨울풍경 또한 장관입니다.



올레길 표시가 해풍에 날리고 있습니다.


신천목장에 세워진 '팔운석'입니다.
이곳의 아름다움을 빗대 '팔운석'을 언급한 남사록 기록을 따와 소암 현중화 선생의 글씨로 새겼다고 합니다.


감귤껍질(귤피)의 아름다움 색과 향을 뒤로 하며 아쉬운 발걸음을 돌립니다.


목장 건너편에도 귤피를 말리고 있습니다.


돌담사이로 보이는 귤피 또한 색다른 매력으로 다가옵니다.


제주에서 유일하게 황금색 물결의 진풍경이 펼치지는 곳, 귤피향이 가득한 곳, 겨울에만 볼 수 있는 곳
제주에서만 볼 수 있는 유일한 풍경입니다. 겨울제주의 탐방코스로 적극추천합니다.
이상~! 곰스의 겨울만 볼 수 있는 황금색 물결의 장관 '신천목장' 포스팅이었습니다.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 첨엔 이게 뭔가했는데, 귤피라는 걸 알고 깜짝 놀랐어요. 정말, 오로지 제주에서만 볼 수 있겠군요. 바다랑 하늘이 파래서 더 예뻐보이는 것 같아요. 근처 가면 향긋한 귤냄새도 일품이겠어요.

    • Kim Louis | 2015.12.08 23:52 신고 | PERMALINK | EDIT/DEL

      저도 목장에 널려져 있는 엄청난 귤피에 딴 세상에 온 듯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ㅎㅎㅎ

  • 까칠양파 | 2015.12.09 13:39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정말 겨울에만 볼 수 있는 진풍경이네요.
    이렇게 말린 껍질로 초콜릿, 빵, 청, 잼 등을 만들겠죠.
    겨울에만 볼 수 있는 풍경... 이렇게나마 사진으로 보니 반갑네요.ㅎㅎ

    • Kim Louis | 2015.12.10 00:58 신고 | PERMALINK | EDIT/DEL

      겨울에만 볼 수 있는 풍경이라 좀 아쉬워요.
      바다나 하늘은 언제나 푸를~텐데 말이죠.^^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1100 고지 화장실 … '겨울 유리창에 핀 서리' Today's Photo 2015. 12. 2. 13:26


1100고지.2015 © 곰스

  • 영도나그네 | 2015.12.04 11:34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제주의 겨울풍경이 느껴지는 또다른 겨울 모습이군요..
    마치 아름다운 추상화를 그려놓은것 같기도 하구요..
    잘보고 갑니다...
    좋은 시간 되시기 바라면서..

    • Kim Louis | 2015.12.05 21:49 신고 | PERMALINK | EDIT/DEL

      화장실에서 손 씻다가 우연히 발견한 모습이죠. ㅎㅎㅎ
      창밖에는 1100고지를 넘어 한라산이 보인답니다. ^^

  • 우와... 너무 예뻐서, 홀린듯 한참을 보고 있었어요. 시간이 지나면 그냥 사라져 버렸을 멋진 그림을 곰스님이 카메라에 담으신 덕분에, 이렇게 작품으로 남았네요.

    • Kim Louis | 2015.12.09 00:03 신고 | PERMALINK | EDIT/DEL

      사진의 장점은 사라지는 것들을 시간이 멈춘듯 그 자리에 그대로 머물게 하는 장점이 있지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