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s Jeju Life - '후기' 태그의 글 목록

'후기'에 해당되는 글 2건

열정과 경험이 합친 인생의 영화...'인턴' 보니 Daily Life 2015.10.25 20:59


오늘은  열졍과 경험이 합친 인생의 영화 '인턴' 포스팅입니다.


'악마의 프라다를 입는다'에서 인턴이었던 앤 해서웨이가 성공한 CEO로 나옵니다.
헐리우드 영화의 거장 로버트 드 니로가 파트너로 함께 나오죠.
이야기 소재가 재미있어서 인턴을 볼려고 갔는데 시간이 안맞아 마션을 먼저보았습니다.


스토리는 창업에 성공한 30살 CEO, 그리고 40년 이상 직장에서 일하다 퇴직후
지루한 삶을 살아오던 70세에 인턴으로 새출발
하지만 사회적 일환으로 고용된 시니어 인턴, 그녀는 그들이 큰 도움이 되지 않을꺼라
기대도 하지 않고 자신에게 시니어 인턴을 배치하지 말라고 함.
그러나 대외적으로 CEO가 모범을 보여야 한다고 70세 인턴을 배치
비록 늙었지만 나는 어딘가 쓸모 있다는 생각에 살아있음을 느낌
그러나 전혀 일을 시키지 않는 CEO,  그러던 어느날. 
CEO가 가장 꺼려하던 산더미 같은 쓰레기를 70세 인턴이 모두 정리.
그떄부터 CEO에 눈에 들어옴. 어느날 CEO의 운전기사의 음주를 목격
그때부터 대신 운전시작. CEO와 가까이 지냄. 
CEO는 회사가 커짐에 따라 학벌 좋은 경영인을 영입해야 투자자들도
안심할꺼라는 동료말에 상처받아 전문 경영인을 구하러 다님.
CEO는 70세 인턴의 자상함과 따뜻함으로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갑니다. 


마지막 인턴의 말이 명대사입니다.

"내가 이런말하기 그렇지만, 창고갈때 기억하죠? 
틀린 길을 주장할 때 나같이 바로잡아줄 사람이 필요하죠.
거기서 직접 포장하는걸 알려주는 모습에 당신이 성공할 수 밖에 없던 이유를 알게됐어요
당신만큼 일을 열성적이고 헌신적으로 하는 사람은 없었어요
남편의 불륜을 막기위해 CEO를 포기한다면 어리석은 일이라고 생각해요.
당신이 가장 잘합니다. 모두가 당신 삶을 꿈꾸죠.
하지만 저를 포함한 그들은 상상만할뿐 당신만큼 하지못합니다. 
당신은 자부심을 가져도 좋습니다. 
1년 반 전에 혼자 창업해서 직원 220명의 회사로 키운 게 누군지 잊지 말아요."


결론은 해피엔딩~!

인턴을 삶에 멘토로 그리고 서로를 존중하고 이해해주는 말들이 
우리가 꼭 필요로 하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따뜻함이 그리운 사람에게 '인턴'을 꼭 추천합니다.
이상! 곰스의 드라마 영화 '인턴'포스팅이었습니다.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오전 9시 50분 조조할인 영화... '앤트맨' 보니 Daily Life 2015.09.13 21:05



오늘은 히어로 영화 '앤트맨' 포스팅입니다.


생일의 마지막은 영화라면서 히어로 영화를 싫어하는 은마마를 꼬셔 이른아침에 조조할인으로 영화를 보고 왔습니다. 생각보다 코믹한 내용이 많습니다. 
SF히어로가 아닌  SF코믹이라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ㅎㅎㅎ

 
히어로 영화는 역시 마블입니다.
보는내내 유괘하고 재밌었지만 이 영화에 놓쳐서는 안될 부분이 있습니다.
앤트맨 시리즈에서 악당을 처리하는데 있어서 꼭 필요한 물건이 하나 있는데 바로 과거 어벤져스 창립시절
행크박사가 개발한 물건인데 그물건은 바로 어벤져스 시설에 있었습니다. 그리고 앤트맨의 첫임무로 그 물
건을 훔치러 어벤져스로 침투하지만 경비를 담당하고 있던 어벤져스 팔콘과 맞닥드립니다. 어벤져스2에서
잠깐 나왔던 팔콘입니다. 영화를 보면 먼가가 계속 연관되는 느낌이 듭니다.



또 하나의 앤트맨을 보는 재미는 2개의 쿠키영상입니다.
영화가 끝나 자막이 올라가더라도 조금만 기다렸다가 쿠키영상 2개를 다 보시기 바랍니다.
첫번째 쿠키영상은 와스프의 탄생입니다.
딸 호프 반 다인에게 와스프 슈트가 주어지면서 앤트맨2를 예고하고 있습니다.

두번째 쿠키영상은 시빌워의 합류입니다.
팔콘과 캡틴의 대화에서 합류짐작입니다.

팔콘 : 캡틴! 일주일만 빨랐어도 일이 쉬웠을텐데
캡틴 : 토니한테 연락하면...
팔콘 : 안 믿을꺼야 믿는다 해도... '합의안' 때문에 도와줄 수 없을 걸
캡틴 : 그럼 우리뿐이군
팔콘 : 아니 내가 아는자가 있어
앤트맨은 돌아온다.

캡틴아메리카3 '시빌워'의 대결구도는
아이언맨,블랙위도우,블랜팬서,비전,워머신 VS 캡틴아메리카,스칼렛위치,호크아이,앤트맨,원터솔져,팔콘입니다.
앤트맨에는 다음에 개봉될 수많은 암시와 영화와 영화 사이의 징검다리 역할을 하고 있네요.
다음 개봉영화의 이야기를 이해할려면 '앤트맨'을 보는것도 좋을꺼 같습니다. 개인적인 평점으로는 7.9점입니다.
 이상~! '앤트맨'의 포스팅이었습니다.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 『방쌤』 | 2015.09.14 11:3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도 나름 재밌게 봤습니다
    마블의 영화들은 서로서로 스토리가 섞이기도 하고 연결되기도 하는게 재밌더라구요^^
    다들 좋아하는 영화들이니까요~~ㅎ

    • Kim Louis | 2015.09.14 22:38 신고 | PERMALINK | EDIT/DEL

      남자들은 역시 여자들이 이해 못하는 히어로물에 열광하죠. ㅎㅎㅎ
      앤트맨은 히어로물의 연결되는 고리 같아서 신선했습니다.

  • 까칠양파 | 2015.09.14 13:3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역시 마블 히어로네요.
    저는 이번 영화보다는 다음 시빌워가 더 기대가 되네요.
    앤트맨은 호불호가 너무 달라서, 볼까말까 망설여지거든요.ㅎㅎ

    • Kim Louis | 2015.09.14 22:41 신고 | PERMALINK | EDIT/DEL

      저도 벌써부터 시빌워가 기대됩니다. 앤트맨은 킬링타임으로 딱입니다. 보시면 그냥 재밌다입니다. 본 걸 후회하지 않을 정도... 볼만했다. 이런 느낌입니다. ㅎㅎㅎ 망설이지 말고 한번 보세요. 영상미가 신선합니다.^^

  • 영도나그네 | 2015.09.14 14:5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생일을 맞아 정말 좋은 시간을 가지셨네요..
    조조할인도 받고....
    덕분에 좋은 영화 소개 잘보고 갑니다..
    활기찬 한주를 시작 하시기 바라면서..

    • Kim Louis | 2015.09.14 22:43 신고 | PERMALINK | EDIT/DEL

      생일이니까 가능했던거 같아요. 은마마는 영화를 잘 보지 않거든요. ㅎㅎㅎ
      나그네님도 꼭 한번 보러 가세요. 활기찬 주말되시고요.^^

  • 숨다 | 2015.09.22 19:1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제 주변엔 이 영화 추천하는 여성분도 있던걸요 ㅎㅎ 그렇지만 저는 역시나 영웅물은 별로라능 ㅠㅠㅋㅋ;;

    • Kim Louis | 2015.09.22 20:13 신고 | PERMALINK | EDIT/DEL

      제 와이프인 은마마도 영웅물은 싫어라합니다. ㅎㅎㅎ
      영웅물은 역시 남자들의 어릴때 추억과 로망같은거죠.^^ ㅋㅋ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