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s Jeju Life - '야간개장' 태그의 글 목록

'야간개장'에 해당되는 글 2건

한여름밤… 고양이의 축제 '김녕미로공원' Jeju Attraction 2016. 7. 26. 16:52



연일 무더운 날씨에 밤이 되면 시원한 곳만 돌아 다니는 '곰스'입니다.
오늘은 야행성 고양이들과 함께 노는곳 '김녕미로공원' 포스팅입니다.

무더운 여름을  피해서 저와 같이 가볼까요?




해가 지면 그나마 돌아다닐만 합니다.
해가 숨어버린 것을 확인하고 차를 몰아 야간개장하는 김녕미로공원에 도착했습니다.
미로공원은 1995년 오픈! 영국의 미로디자이너 애드린피셔의 작품입니다. 짝!짝!짝!

고양이와 함께 하는 김녕미로공원 야간개장
2016.07.15 ~ 2016.08.20
 PM: 08:30 ~ PM:10:00(30분전 입장마감)




허걱!!!!!


자동차 본네트 위에 얼룩 고양이가 절 째려보고 있습니다.
왜? 나같이 선량한 사람을...



도로 위에도 고양이...



주차장에도 고양이가 앉아 있습니다.
김녕미로공원의 고양이는 약 60마리정도랍니다.
허...걱...



미로공원앞에는 고양이와 놀 수 있도록 여러가지 고양이 장난감이 있습니다.
우선 미로공원에 왔으니 미로를 찾아 헤메어 봐야겠죠?



먼저 앞장 선 은마마를 따라 움직입니다.
매표소에 사슴뿔 같은거랑, 어둠을 헤치고 가라고 양초랜턴을 줍니다.
은마마의 사슴뿔만 따라다니면 될 거 같습니다.




사람 키보다 훨씬 담처럼 생긴 나무 이름은 랜란디 나무입니다.
나무에 나는 향도 독특합니다.
30분 정도면 미로를 빠져 나갈 수 있다는데 의문입니다. ㅎㅎㅎ



먼저~ 중간지점에 도착한 사람들이 눈에 보입니다.
주위에는 아무것도 안보입니다. 아하...이게먼가요.



미로 중간중간에 키스금지라는 푯말이 많이 보입니다.
키스를 하라는거죠?

한 두개면 금지표시인데 대략 10개정도이니 이건 대놓고 하라는 이야기죠. ㅎㅎㅎ
역시! 여기조차 솔로는 설자리가 없나봅니다.



미로 중간중간에는 헤매는 사람이 심심할까봐 좋은 이야기도 적어놓았습니다.



미로 위로는 별들이 초롱초롱 떠있네요.
길이라도 알려주면 좋을텐데 별들은 아무말이 없습니다.



은마마가 보이시나요?
사슴뿔이 없었으면 정말 전 고아가 되었을껍니다.



저멀리 미로 도착을 알리는 종이 보입니다.
먼저 도착한 사람들은 저기서 종을 울립니다.
종은 정말 누굴 위해서 울리나요?



가족과 함께 왔나봅니다.
어린 꼬마도 은마마랑 같은 사슴뿔이네요. ㅎㅎㅎ
 


저흰 스템프도 찍고 한다고 30분은 넘게 헤맨거 같아요.
은마마가 없었더라면 전~ 아마 종을 울리지 못했겁니다.



저희와 비슷하게 오던 가족분들도 기쁨에 세레머니를 하네요.
종소리가 정말 경괘하게 울립니다.




종을 울리고 판매기 앞에 책상이 있는데 거기에도 고양이들이 있어요.



미로 들어가기전 입구에 도착했네요.
참 정신없이 은마마만 따라 다녔던거 같습니다.



스템프 욕심이 있던 은마마는 이리저리 해메다 결국은 스템프를 다 찍었습니다.
짝!짝!짝!



매표소 입구에 있는 고양이입니다.
뭐지? 하는 느낌입니다.



뭐냐고! 하면서 들이댑니다.
제가 많이 귀챦은 느낌이죠?



아예 자동차 지붕위에서 막노동을 하고 쉬는 노가다처럼 고양이들이 퍼질러 있습니다.
미로공원의 고양이는 잘 도망가지 않습니다.
그냥 많은 관광객을 상대로 놀다보니 많이 지친 느낌입니다.
고양이랑 놀려면 좀 더 일찍 와야겠어요. ㅎㅎㅎ

미로를 헤매는 것도 생각보다 좋은! 경험이었던거 같습니다.
친구들이나 단체로 오면 정말 재미나겠어요.
종 먼저 치는 팀이 밥사기 머 이런거요?ㅎㅎ

이상! 곰스의 여름밤 고양이와 함께 노는곳이 있다. 김녕미로공원 포스팅이었습니다.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 영도나그네 | 2016.07.29 11:07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제주의 미로공원에서 이색적인 행사를 하는군요..
    가족들과 같이 무더운 여른철에는 좋은 피서 장소가 될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시기 바랍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다가온 가을… 아직도 한 여름인 '함덕서우봉해변' Jeju Sea 2015. 9. 5. 19:46



오늘은 '함덕서우봉해변'을 포스팅합니다.
여름내내 야간개장만 가서 한낮의 함덕서우봉해변이 어떤지 궁금했었습니다.
김녕에 볼일을 마치고 지나가는 길에 함덕서우봉해변을 가보았습니다.
우와~! 바다 색깔이 우와~! 아름답습니다.!!



성큼 다가온 가을인데도 함덕서우봉해변에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수영하는 사람이 괘 많네요. 스노클링 장비를 안쓴다고 내년을 위해 포장해버렸는데... 좀 더 늦게할껄 그랬습니다.

 
야간에 수영을 하고 여기에 돗자리를 펴서 치킨에 맥주를 먹었던 곳인데 오늘보니 완전 색다르네요.

 
앗!! 비구니 스님들이 바다를 배경으로 셀카를 찍고 있습니다. 비구니 스님도 여자인가 봅니다.


 
오늘 바다 색깔이 너무 이뻐 파노라마로 찍어보았습니다.

 
오른쪽으로 살짝 서우봉이 보이네요.

 
바닷물이 정말 맑죠? 예전에 들은 이야기인데 정말 맑은곳에 가면 옛날 소주병 색깔이 난다고 누가 말했습니다.
해변에 딱! 옛날 소주병 색깔이죠?
지금 소주병 색깔 아니예요. 옛날 소주병 색깔입니다. ㅎㅎㅎ '금복주' 있던 시절요.
 


 
파노라마로 한번 더!! 정말 이쁘네요.

 
함덕서우봉해변 뒤로는 넓은 잔디가 있습니다. 저녁에는 잔디위에 돗자리 펴고 여름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저멀리 수평선 보이시죠? 바다와 하늘의 경계선을 확실히 그어주네요. ㅎㅎㅎ


정말~!! 아름다운 수평선입니다.
 



해변 오른쪽으로는 서우봉이 보입니다. 시간 날때 한번 서우봉 정상에 가봐야겠습니다.
웬지 바다 전경이 멋질꺼 같습니다.


서우봉의 전체모습입니다. 날씨가 좋아서인지 오늘따라 선명해 보이네요.


바쁜 일정을 때문에 아쉽지만 여기서 포스팅을 마칩니다.
함덕서우봉해변 정말 바다가 멋집니다.


2015/07/28 - [제주 해변 ] - 제주 밤의 끝을 잡고… 야간개장 '함덕서우봉해변'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 『방쌤』 | 2015.09.05 23:19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이건..와..정말..
    대박이네요
    색이 정말.. 어쩜 이럴수가있죠???
    너~~~무 이뻐요^^

    • Kim Louis | 2015.09.07 00:24 신고 | PERMALINK | EDIT/DEL

      날씨가 좋은날은 바다색이 정말 환상이랍니다.
      지인들은 날씨 흐린날만 골라와서 이런 바다색을 못보여줘 아쉬울때가 많았습니다.ㅎㅎㅎ
      제주바다 해외 부럽지 않습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