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가 땡길 때! 마트에서 산 자리돔으로 회뜨기 Cooking 2017.05.24 15:31



오늘은 소주가 땡길 때, 마트에서 산 자리돔으로 회뜨기를 포스팅합니다.
아무 생각없이 마트에 갔는데 얼음에 자리돔이 있습니다.
우와! 딱 보기에도 죽었지만 신선해보입니다.
처음엔 어떻게 먹는지 몰라 서성이다 자리돔을 사가는 아저씨에게 물어봤습니다.
"이거 어떻게 먹어요?"
"회떠서 먹어, 요만할때가 가장 맛있어"
"죽었는데 회를 할 수 있어요?"
"이거 갓 잡아서 올린거야"
저도 회를 먹기 위해서 5천원어치 샀습니다.
자! 이제 자리돔을 손질하고 회를 떠볼까요?




신선도를 유지하기 위해 자리돔을 얼음에 넣어둡니다.


 
얼음에서 자리돔을 꺼낸 뒤 지느러미를 제거합니다.



비늘과 내장도 제거합니다.



손질된 것은 얼름속으로~ 슉!!



마른 행주가 없어서 키친타올로 자리돔을 닦은 뒤 먹기좋게 썰어줍니다.



아참! 회는 세꼬시로 썰었습니다. 뼈채 썰었습니다.
회를 먹으면 더 고소한 맛을 낼 수 있죠, ㅎㅎㅎ



간장과 고추냉이에 찍어 한입!! 바다의 신선함이~! 입에 촥~악 달라붙습니다.
정말 소주와 찰떡궁합입니다.


소주가 땡길 때, 가격 싼 안주로 생선회가 먹고 싶을때, 자리돔 세꼬시 어떠세요?
이상! 곰스의 소주가 땡길 때, 마트에서 산 자리돔으로 회뜨기 포스팅이었습니다.


* 공감을 눌러 주시는 것은 글쓴이에 대한 작은 배려이며,
좀 더 좋은 글 쓰라는 격려입니다. 감사합니다. 

신고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 PREV |  1  |  2  |  3  |  4  |  5  |  6  |  7  |  8  |  9  |  ···  |  184  |  NEXT >